뉴스 방송 오피니언 피플 라이프 커뮤니티
 2018.9.21
이천, 이천소방서
> 뉴스 > 시민기자실
     
학점 인플레 막을 제도적 장치 시급하다
2009년 09월 09일 (수) 13:42:06 용석 kby9086@hanmail.net
 학점 인플레 막을 제도적 장치 시급하다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 박영아의원실이 2008년 대학 전공과목 학점분포를 분석한 결과, 전체 239개 대학 중 64개 대학이 A학점을 50% 이상 받았다. 지난해 239개 대학 가운데 64개 대학에서 학생들의 50% 이상이 전공과목 학점을 A학점 이상 받았다. 서울대의 경우 2008년 전공과목은 48%, 교양과목은 43%의 수강생이 A학점을 받았다.

다른 주요 대학들도 사정은 비슷했다. 한양대 44%, 연세대 43%, 고려대 39%, 서강대 32%가 전공과목에서 A학점을 받았다. 특히 춘천교대는 A학점을 받은 학생이 무려 78%나 되니 학점 무용론이 나올 만하다.

  학점 인플레는 학점에 대한 신뢰도를 떨어뜨리고 향학열을 저하시킨다. 해외 명문 대학원에서는 한국대학의 학부성적을 믿을 수 없다는 말이 나오는 등 국내대학의 국제 신뢰도가 추락하고 있다. 학점부여는 대학이 자율적으로 하는 것이 바람직하지만, 학점기준을 국가가 규제하는 것은 대학의 독립성을 훼손하고 학문의 자유에 대한 파괴라는 비판을 받을 수 있지만, 카이스트나 포항공대 그리고 교원대 등의 소수대학을 제외하고는 대학이 자율적으로 학점 인플레를 막지 못하는 것이 현실이다.

늦었지만 교육과학기술부가 학점 인플레를 막아야 된다. A학점 몇 %, B학점 몇 %, 등 학점에 대한 강제분포비율을 구체적으로 정하고 이를 어길 경우 보조금을 삭감하는 등 강력한 제제를 해야 된다. 우리 사회의 마지막 양심으로 남아야 할 대학이 학점남발을 밥 먹 듯하고 있으니 소도 웃을 일이 아닌가. 교육과학기술부의 성의 있는 조치를 기대한다.


시인 김병연(金棅淵)  

 






이천시민이 참여해 만들어 내는 인터넷 지역신문 ▶ 이천뉴스 후원하기
용석의 다른기사 보기  
ⓒ 이천뉴스(http://www.2000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천시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사랑 ...
이천시 ‘행복한 동행’사업에 성금...
이천소방서, 주택화재 소화기로 주...
이천시 창전동, 한가위 사랑의 송...
이천라이온스클럽, 창전동에 이웃돕...
이천시시설관리공단, 추석연휴 공영...
이천시,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사...
송석준 의원, 경강선 일일 명예역...
경기도, 예산바로쓰기 도민감시단 ...
이천시 증포동, 희귀난치성 장애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代) : 031) 638 - 9114 주소 : 경기도 이천시 증일동 99번지 이천뉴스
<정기간행물등록번호 :경기 아 00156 | 등록일자 2008년8월1일 | 발행·편집인 진영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석
Copyright 2006 이천뉴스 All right reserved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및 사용시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