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공간정보산업협회, 김관규, 박승태 성금 쾌척
상태바
이천시공간정보산업협회, 김관규, 박승태 성금 쾌척
  • 박종석 기자
  • 승인 2024.04.03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이천시공간정보산업협회(회장 신동혁)가 행복한동행에 성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 위 협회는 인허가 업무를 대행하는 45개 측량 업체가 가입한 단체로 2015년부터 행복한동행에 성금을 기탁해왔다.

위 협회의 사회공헌 활동은 성금 기탁에만 머무르지 않았다. 2023년 7월에는 코로나로 지친 이천시민을 위한‘희망음악회’를 개최하는 등 고품격 문화 도시 조성에 앞장서기도 했다.

이천시공간정보산업협회 회장은 “시장 경제가 녹록지 않지만, 기부를 원하는 회원들의 따듯한 마음을 모았다”며 “지역사회가 함께 나아갈 수 있는 상생의 장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현대자동차 덕평대리점(차장 김관규)는 특이한 이력의 소유자로 눈길을 끈다. 김관규 차장은 9년 전 이천시청 소속 사례관리사로 근무한 적이 있다. (사례관리사는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거나 복합적 어려움이 있는 대상자에게 적절한 자원 연계를 통해 문제 해결을 돕는 직업이다.)

차장 김관규는 “사례관리사로 일하며 성적이 우수한 취약계층 학생들을 만날 수 있었다”라며, “어려운 환경에서도 꿈을 잃지 않도록 그 친구들에게 마중물이 되고 싶어 소득의 10%를 기부하게 되었다”라고 전했다.

그 외에도 행복한동행 기탁식을 하루 앞둔 4월 1일. 시청 1층 청원경찰의 도움을 받아 복지정책과에 방문한 박승태 어르신. 그는 625 참전 유공자다. 하루에 버스가 몇 번 다니지 않는 面 소재지에서 기부를 위한 일념으로 버스를 타고 시청까지 오셨다고 한다.

박승태 어르신은“물질적으로 많은 것을 가진 것은 아니나, 아흔이 훌쩍 넘은 지금이 아니면 언제 기부를 할 수 있겠냐. 나라가 걱정되고, 후세에 귀감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하게 되었다”라고 전했다.

이천시장 김경희는 “행복한동행을 찾아주신 기부자님들의 특별한 기부 계기에 목이 멘다”며, “이번 기부는 봄날에 수줍게 핀 벚꽃처럼 이천시민의 입가에 미소를 짓게 한 일”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