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안정된 내집마련 장기적 투자 수익처
icon 독백
icon 2008-10-06 14:23:31  |   icon 조회: 9810
첨부파일 : -
안정된 내집마련 장기적 투자 수익

재개발이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부동산 투자 상품의 블루칩으로 각광받으면서 투자자들 뿐만 아니라 일반인들조차 익숙해지고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정확히 이해하지 못하고 있으며, 또한 그 중요성을 인식하지 않은 채 시장의 흐름만을 따라서 재개발에 투자하고 있다.

최근 몇 개월 동안 언론은 크나큰 인기를 끌었던 재개발·뉴타운 투자의 허와 실에 대해 논하고 투자에 주의를 요할 것을 집중적으로 보도하였다. (수익률이 떨어지고 너무 오른 시세때문에 위험하다는 내용이다)

이처럼 아무리 재개발 뉴타운 투자가 수익률이 떨어지고 너무나 오른 시세에 위험성이 내포되어 있다 하더라도 가용 자금이 얼마되지 않는 일반 서민들에게는 재개발 뉴타운 투자만이 안정된 실수요적 측면으로 내집마련과 재테크를 동시에 할 수 있는 길이기에 관심을 두지 않을 수가 없다.

그럼 재개발 투자로서 안정된 내집마련과 장기적 투자 수익까지 가져다 줄 투자 지역은 어디가 있을까 ?

서울시 송파구 · 경기 하남시 · 성남시 일원에 개발될 '송파신도시'는 주변에 송파 장지지구, 동남권 유통단지, 거여 · 마천 뉴타운 개발 호재 등이 풍부하고 신도시 내에 위치한 군시설은 이전지역을 확정지었다.

서울외곽순환도로가 신도시를 따라 지나며 송파인터체인지가 신도시와 접해있고, 서쪽으로 서울지하철 8호선과 분당선 환승구간인 복정역, 북쪽으로는 서울지하철 5호선 거여역이 위치하고 있어서 강남권 접근성이 뛰어나다.

교육환경과 편의시설또한 뛰어나다.앞으로 초등학교 9곳, 중학교 5곳, 고등학교 5곳이 들어설 예정이고 송파신도시 주변에는 거원초등학교,거원중학교 등의 학군이 밀집해 있다.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을 비롯해 문정동 상설할인매장을 차량으로 10분이면 이용가능하고 청량산, 검단산,남한산성 등 주변 녹지율이 풍부해 주거환경또한 쾌적하다고 할 수 있다.

서울 강서구 마곡동과 가양동 일대에 101만평 규모로 조성되는 ‘마곡지구’는 서울시 내에 마지막일지 모르는 100만평 규모의 개발이다. 서울 지역의 유일 미개발 지역인 '마곡지구'에 서울시는 5조 1600억원을 투입해 서울의 신경제 거점도시로 육성된다. '마곡지구'는 학군,교통,편의시설 등 삼박자를 다 가지고 있다.

특목고등학교 등을 포함한 4개의 학교를 들일 예정이다.

도로시설과 대중교통 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총 8239억의 비용이 투입될 예정인 마곡지구는 기존의 5호선에 9호선(2009년 개통예정)이 더해져 크게 개선될 예정이다.

또 강서구청등 공공기관, 병원, 백화점 등 각종 편의시설이 대거 들어설 예정이다.
실제로 인하대병원, 을지대병원, 이화의료원, 순천향병원 등이 '마곡지구' 진출에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송파신도시나 마곡지구는 대단지에 입지여건이 상당히 좋아 누구나 들어가고 싶어하는 곳이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항상 인기가 높다. 그러나, 높은 경쟁률 때문에 특별공급이 아닌 일반분양으로 들어가기가 힘들다. 특별공급이란, 그동안 현금청산 대상이였던 뉴타운, 재개발 지역의 도로,공원,학교등 기반시설로 인하여 수용되는 주택들의 소유자에게 보상금 및 뉴타운, 재개발 분양권이 보상된다.(도시재정비 촉진을 위한 특별법 - 2008년 7월 30일 개정)
수용되는 주택을 매입해 아파트를 특별공급 받을 경우 분양가가 일반분양분보다 상담히 저렴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특별공급을 받을 경우 조합원 자격으로 로열층 입주가 가능하고 청약없이 100% 분양을 받을 수 있다.분양권이 부여되는 대상은 사업시행인가 고시일이전부터 보상일까지 기반시설로 인해 수용되는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사람이다.

안정된 내집마련과 장기적 투자수익까지 생각한다면 특별공급 대상자가 되는 것도 좋은 투자방법이라고 하겠다.

자료제공 및 시세문의 : 02-6677-4636 / 010-9112-4636
2008-10-06 14:23:31
221.148.90.2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